추미애 “내가 사퇴? 이낙연, 머리 숙여 사죄하라”

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선경선 후보가 28일 “오늘 이낙연 후보 캠프 이병훈 대변인이 ‘추미애 전 법무부장관은 (경선 후보직을) 사퇴 안 한다는 보장을 못 한다’는 망발을 저질렀다”라며 “이낙연 후보는 즉각 이병훈 대변인을 해임하고 머리 숙여 사죄하라”고 촉구했다. 추 후보는 이날 ‘예의라고는 눈곱만큼도 찾기 어려운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