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적대적 공생”, “담합 규탄”… 철야농성 나선 안철수·심상정

안철수 국민의당 대선 후보가 ‘더불어민주당–국민의힘’이 대선 후보 양자토론을 추진하는 것을 규탄하며 철야농성 돌입을 예고했다. 안 후보는 30일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“양자 토론은 누가 봐도 4자 토론 김 빼기용”이라며 “설 전 대목장에 두 후보가 장사 다 하고, 다른 후보들은 손님들 빠져나간 명절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