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어린이보호구역 주·정차 전면금지’, “시골에선 너무 센 법”

지난 21일부터 전국에서 시행된 ‘어린이보호구역 주·정차 전면금지’에 대해 전체 인구 2만 7810명인 전북 순창군에서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다. 순창군은 1개 읍(순창읍)과 10개 면으로 구성돼 있다. 군 전체 인구 중 40% 가량이 순창읍에서 거주한다. ‘어린이보호구역 주·정차 전면금지’가 시행되기 전에는 순창읍내 주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