법무부 “정경심, 갑자기 쓰러져 머리 바닥에 부딪혀”

구치소 수감 중인 조국 전 법무부장관의 부인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가 뇌진탕으로 병원에 입원한 일과 관련해 법무부가 상세 경위를 설명했다. 법무부가 26일 오후 낸 설명자료에 따르면, 정 전 교수는 지난 24일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공판을 마치고 서울구치소에 도착, 거실로 이동하던 중 갑자기 쓰러지면서 머리 등이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