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멸종위기 물고기 방류했는데…” 폭파하겠다는 가스공사

멸종위기야생생물 1급인 ‘얼룩새코미꾸리’를 방류한 곳에서 가스관 공사를 위한 폭파 작업이 진행돼 논란이다. 해당 지역은 경남 함양 임천(엄천강) 서주보 현장이다. 한국가스공사는 함양~산청간 도시가스 공급사업을 벌이면서 지난해부터 임천 서주보 아래 물 속으로 가스관을 묻는 공사를 시작했다. 임천 263m 구간에 원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