막 오른 일본 총선… 기시다 후미오 내각 첫 시험대

일본 국민이 이달 초 출범한 기시다 후미오 내각을 처음 평가하는 중의원(하원) 선거가 시작됐다.일본은 31일 오전 7시부터 오후 8시까지 전국의 4만 6천여 투표소에서 선거를 치른다. 투표 종료 후 곧바로 개표에 들어가 31일 늦은 밤이나 이튿날인 11월 1일 오전에 정당별 의석의 윤곽이 드러날 것으로 보인다. 지난 29일…

기사 더보기